4
부산메디클럽

올 수능 54만8000명 지원…4명 중 1명 꼴 졸업생

총 인원은 4만6190명 줄어

  • 국제신문
  • 최영지 기자 jadore@kookje.co.kr
  •  |  입력 : 2019-09-09 19:44:56
  •  |  본지 10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응시원서를 접수한 결과 54만8734명이 지원했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수능 지원자 수(59만4924명)보다 4만6190명이 줄어든 것이다.

올해는 재학생 지원자가 지난해보다 5만4087명이 줄어 39만4024명이 지원했다. 재학생 지원자가 40만 명 미만으로 떨어진 것은 수능이 도입된 지 처음이다. 대신 졸업생은 지난해보다 6798명이 증가한 14만2271명이 지원했고, 검정고시 등 기타 지원자도 지난해보다 1108명이 늘어난 1만2439명이 지원했다.

부산지역만 놓고 보면 지원자 수는 지난해보다 3072명 감소한 3만901명으로 집계됐다. 재학생 지원자는 지난해 대비 3505명이 줄어든 반면 졸업생은 387명이 증가했다.

영역별 지원 경향은 지난해와 대체로 비슷했으나, 과학탐구 지원자 수가 지난해(26만2852명)보다 3만582명(11.6%)이 줄어든 점이 눈에 띄었다. 이는 올해 수시 비중이 역대 가장 큰 상황에서 수능 최저기준을 고려한 수험생이 상대적으로 높은 등급을 받기 어려운 과학탐구 지원을 꺼린 탓으로 분석된다. 탐구영역에선 지난해에 이어 지구과학Ⅰ 지원자 수가 증가했다.
제2외국어/한문 영역 지원자 8만9410명 중 6만3271명(70.8%)이 아랍어Ⅰ을 선택해 아랍어 쏠림 현상도 여전했다.

이투스 교육평가연구소 김병진 소장은 “대부분 수험생이 수시모집에 집중하는데, 이에 실패한 ‘반수생’이 늘어나 졸업생 지원자가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최영지 기자 jadore@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해운대, 101층 엘시티 그늘에 떤다
  2. 2오시리아단지 트렌디·유스·문화예술타운 개발 본궤도
  3. 3‘아이스버킷 챌린지’ 영감 준 야구선수 프레이츠 사망
  4. 4용호만 매립지 개발부담금 싸움, 남구가 항복
  5. 5곽상도 “송병기 차명회사 보유 의혹”
  6. 6무연고 죽음 애도하기엔…턱없이 적은 장례 지원금
  7. 7임대료 0원…부산 민관합동 ‘공유 오피스(코워킹 스페이스)’ 내년 6월 문 연다
  8. 8친황·비황 불편한 동거…PK, 공천 좌우할 권력 향배 촉각
  9. 9부산 북구 청렴도 1등급…기장군은 2단계 뛴 2등급
  10. 10부산 어린이집서 또 학대…교사 불구속
  1. 1 文 대통령, 독도추락헬기 소방항공대원 합동 영결식 추도사
  2. 2“더이상 한국당과 논의 어려워…” 예산안 합의 불발시 4+1 처리 가닥
  3. 3국회, 오늘(10일) 예산안 처리 … 유치원3법·민식이법도
  4. 4이재수 춘천시장, 관용차에 ‘1400만 원 안마시트’ 설치 물의 사과
  5. 5예산안 합의 줄다리기 이어져… 국회의장 주재 3당 협상 2시간 넘게 이어져
  6. 6 ‘하준이법’·‘민식이법’ 국회 본회의 통과
  7. 7 국회 본회의 개의…비쟁점 법안 먼저 처리
  8. 8 3당 간사협의체, 오전 회의서 예산안 합의 ‘불발’
  9. 9‘민식이법’ ‘하준이법’ 국회 통과… 스쿨존 내 사망사고 가중처벌
  10. 10곽상도 “송병기 차명회사 보유 의혹”
  1. 1임대료 0원…부산 민관합동 ‘공유 오피스(코워킹 스페이스)’ 내년 6월 문 연다
  2. 2‘대우’ 이름으로 여전히 지원사업
  3. 3부산 5개 창업기업 중국 기술협력 콘퍼런스서 풍성한 성과
  4. 4한국이 주도하는 수소차 시장…판매량 세계 1위
  5. 5오시리아단지 트렌디·유스·문화예술타운 개발 본궤도
  6. 6롤스로이스 ‘블랙 배지 컬리넌’, 국내 최초로 부산서 런칭 행사
  7. 7‘세계경영’ 김우중 회장 별세
  8. 8고인 뜻 따라 소박하게 천주교식 장례
  9. 9수소와 산소가 결합해 발생하는 이온을 전력으로 사용
  10. 10올 1~10월 통합재정수지 역대 최대 적자…세수 3조 덜 걷히고, 나라빚 700조 임박
  1. 1연세대학교 입학처, 합격자 발표... 발표하는 전형과 이후 일정은?
  2. 2가세연, 피해 여성과 인터뷰...”성매매를 하는 곳에서 일하는 분 아냐”
  3. 3강용석 “또 다른 ‘김건모 성폭행 ’피해자 공개하겠다”
  4. 4“하나님도 나한테 까불면 죽는다” 전광훈 한기총 회장, 도 넘은 막말
  5. 5부산 중구 중앙동, 북항 재개발 흐름타고 인구 증가 쭉쭉
  6. 6‘비상저감조치 발령’ 전국 미세먼지 ‘나쁨’… 전날에 비해 포근한 날씨
  7. 7경성대·부산은행 MOU 체결… 스마트 캠퍼스 2차사업 구축
  8. 811일 수도권과 부산·경남 등지에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주의사항은?
  9. 9부산대학교 대학입학전형·실기전형 수시모집 합격 발표…이후 일정은?
  10. 10삼성중공업, 250km 떨어진 해상에서 원격 자율 운항 성공
  1. 1베트남 인도네시아 축구 중계 시간 및 채널은?
  2. 22019 동아시안컵 10일 개막...대한민국 경기일정은?
  3. 3 황희찬 선발 가능성은 … 잘츠부르크 vs 리버풀 예상 선발 라인업
  4. 4‘원더골 터진 날’ 손흥민 향한 인종차별 … 10대 번리 팬 경찰 조사
  5. 52019 동아시안컵 한국 VS 일본, 홍콩 VS 중국 경기 일정은?
  6. 6아스날, 무승 행진 끊을 수 있을까? 웨스트햄전 선발 공개
  7. 7‘아이스버킷 챌린지’ 영감 준 야구선수 프레이츠 사망
  8. 8‘벨 감독 데뷔전’ 여자 축구, 중국 4연패 사슬 끊었다
  9. 912일 프레지던츠컵 개막…‘코리안 듀오’ 임성재·안병훈 출격
  10. 10스트라스버그에 2918억 안긴 보라스, 류현진은?
주요대학 정시 요강
서울
걷고 싶은 길
김해 장유 3·1운동길
  • 사하관관사진공모전
  • 충효예글짓기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