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삼성중공업 원유선 2척 수주…실적 ‘훨훨’

내빙 선박 1억6000만 달러 규모

  • 국제신문
  • 박현철 기자 phcnews@kookje.co.kr
  •  |  입력 : 2019-12-02 20:22:12
  •  |  본지 10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올해 총 71억 달러… 5년내 최대

삼성중공업이 극한지역에서 운항할 수 있는 내빙(耐氷) 원유운반선(사진) 2척을 수주하며 올해 목표(78억 달러) 달성에 바짝 다가섰다. 2일 현재 71억 달러를 수주해, 최근 5년간 최대 수주 실적을 기록했다.
삼성중공업은 유럽지역 선사로부터 아프라막스급 원유운반선 2척을 1875억 원(1억6000만 달러)에 수주했다고 2일 밝혔다. 이들 선박은 2022년 3월까지 인도될 예정이다. 아프라막스급은 수요가 많고 경제성이 뛰어난 8만5000~12만5000DWT 크기의 선박을 말한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영하 30도의 극한 환경에서 최대 70㎝ 두께의 얼음과 충돌해도 안전하게 운항할 수 있는 원유운반선이다. 일반 동급 선박에 비해 가격이 2배 가까이 비싸다.

삼성중공업은 2005년 세계 최초 양방향 쇄빙 유조선을 수주하며 쇄빙 상선시장을 개척한 데 이어 2008년에는 세계 최초 극지용 드릴십을 수주해 인도하는 등 이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현재까지 총 71억 달러를 수주해 올해 목표 78억 달러의 91%를 달성했다.

삼성중공업은 2015년 53억 달러, 2016년 5억 달러, 2017년 69억 달러, 2018년 63억 달러에 이어 올 들어 이날 현재 71억 달러를 기록하며 최근 5년간 최대 수주 기록을 달성했다.

올 들어 미중 무역 갈등 영향 등으로 글로벌 선박 발주량이 감소한 가운데 수주를 거듭하며 지난해 실적을 넘어서는 등 목표 달성을 향해 순항하고 있다.

선종별로는 LNG운반선 13척, 원유운반선 16척, 컨테이너선 6척, 석유화학제품운반선 2척, 특수선 1척, FPSO 1기 등 총 39척으로 다양하게 수주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LNG운반선, 원유운반선 등 고부가가치 선박을 중심으로 한 차별화된 경쟁력으로 시장점유율을 계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현철 기자 phcnews@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승용차 요일제

 많이 본 뉴스RSS

  1. 1고신대병원, 대만 의료인들과 교류 활동
  2. 2단체장 불출마, 요동치는 기장·북강서을
  3. 3선상서 맞는 성탄·해맞이…특별한 연말연시 어때요
  4. 420년간 영화·드라마 1391편 촬영 지원…경제적 파급효과 7500억
  5. 5한해 마무리하는 베토벤 ‘합창’
  6. 6범가너 8500만 달러에 도장, 대어급 FA 류현진만 남았다
  7. 7부산노인전문 제 4병원도 직접 맡아 운영
  8. 8노동청 “경성대 체임 혐의없음 결론”…교직원 반발 분란 심화
  9. 9방호정의 부산 힙스터 <50> 모멘츠유미 새로운 EP ‘Dive into you’
  10. 10엄광·구덕·승학산 3곳 걸친 ‘국립 산림단지’ 추진 무산
  1. 1 비건 “여기 와있고 北은 접촉방법 알 것” … 북한에 회동 제안
  2. 2오늘 본회의 개의·패스트트랙 상정 불발 전망
  3. 3알바니아, 준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실패
  4. 4석패율제도 두고 복잡한 셈법 … “중진 살리기” VS “정의당에 대한 모욕”
  5. 5한국당 주최 집회, 국회 ‘아수라장’… 본청 무단진입 시도·교통마비
  6. 6부산 남구, 보육지원 체계개편 관련 보육교직원 역량강화 교육실시
  7. 7부경대, 코이카 ‘우수 파트너’ 선정
  8. 8사하구,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 선정
  9. 9단체장 불출마, 요동치는 기장·북강서을
  10. 10노영민 비서실장 “靑 고위공직, 불가피한 사유 없다면 1채 제외하고 처분 권고”
  1. 1선상서 맞는 성탄·해맞이…특별한 연말연시 어때요
  2. 2대아고속·사량수협, 해사안전 우수사업자
  3. 3해양수산부 “여객선 암행어사를 찾습니다”
  4. 4해사전문법원 부산·인천 유치전 치열
  5. 5대출 축소·보유세 강화 핵심…부산영향 적지만 풍선효과 우려
  6. 6동네슈퍼 물류센터, 부산시 늑장행정에 1년 문닫을 판
  7. 7부산 2047년 가구 수 128만…감소 속도 1위
  8. 8새 수산과학조사선 ‘탐구 3호’ 취항
  9. 9“원전해체 10년 뒤 123조 시장…부산중기 특화기술 시급”
  10. 10BNK그룹 조직개편…임원급 33명 인사
  1. 1엑스원 팬연합 “그룹 향후 계획 밝혀라” 엠넷에 공식 입장 표명 촉구
  2. 2올보이스, 텀블벅 펀딩 후원금 운용 논란... 콘서트 대관료에 일부 사용
  3. 3보니하니 박동근 과거 발언 논란... “아버님이 누구니”
  4. 4서울 도봉구 음식물 중간처리장서 화재 … “시야 확보 어려워 주의”
  5. 5[부산날씨] 구름많다 흐려져…내일 비소식
  6. 6창원시, 올해 ‘경제부흥’과 ‘사람 중심 시정’ 양대 축 성과
  7. 7자유한국당 전국노동위 최응식 부위원장, 제21대 창원성산구 국회의원 출마 선언
  8. 8울산 고등법원 원외재판부 설치 올해 물건너갔다
  9. 9익명의 기부천사, 부산진구 전포1동에 이웃돕기 쌀 기탁
  10. 10‘메트포르민’ 당뇨약치료제 발암 물질 우려 “조사 진행 중”
  1. 1류현진 계약 “다저스 류현진 반드시 잡아야 한다”
  2. 2오늘(16일) 챔스 16강 조추첨 … 중계 어디서?
  3. 3중국 잘 아는 김민재 결승골... 한국, 중국에 1-0 승리
  4. 4류현진 계약 ‘초미의 관심’… 지난해 연봉 783만 달러 ‘91억 원’ 수령
  5. 5‘손흥민 90분’ 토트넘, 울버햄튼에 2-1 극적승…리그 2연승
  6. 6한국, 중국에 1-0 승리 거둬...'2연승' 질주
  7. 7토트넘, 울버햄튼 상대로 2대1 승…모우라·베르통헌
  8. 8아스널 상대로 빛난 더 브라위너... 맨시티 3:0 대승 이끌어
  9. 9범가너 8500만 달러에 도장, 대어급 FA 류현진만 남았다
  10. 1017일 여자·18일 남자 한일전…사상 첫 동반우승 노린다
주요대학 정시 요강
부산
귀촌
합천 귀촌 7년차 김정국 씨
  • 사하관관사진공모전
  • 충효예글짓기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