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신통이의 신문 읽기] 버려진 플라스틱이 내 몸에 쌓인다니 끔찍해요

  • 윤영이 한국언론진흥재단 NIE 강사
  •  |   입력 : 2021-09-27 19:31:33
  •  |   본지 14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파도에 쪼개진 플라스틱 쓰레기
- 바다 생물들 먹이로 착각해 먹고
- 해산물에 쌓여 사람 몸에 들어와
- 시간 지나며 검출량 빠르게 늘어
- 일회용품 사용 줄이는 노력 필요

오래 전부터 온난화로 지구가 아프다고 했었는데 회복은커녕 점점 더 광범위하게 신음하고 있다. 다음 세대가 “이렇게 망쳐놓으면 우리는 어떻게 살라고요!”라고 소리칠 정도로.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은 환경 문제를 뉴스와 함께 다양한 관점으로 생각하고 해석해보자.
해양쓰레기로 어지럽혀진 바닷가 모습. 국제신문 DB
▶ 엄마 : 추석 때 장보고 제사 음식 하느라 무리했더니 피곤이 잘 풀리질 않네.

▶ 신통이 : 아직도요? 제가 안마해 드릴까요?

▶ 엄마 : 예전처럼 얼른 회복이 안되네…. 나이가 들어가나봐. 그보다 추석 장보며 시장이나 마트에서 새롭게 느낀 게 있단다. 예전보다 장바구니 들고 오는 사람이 많아지고 완성된 제사 음식을 사갈 경우 집에서 통이나 그릇을 가져오는 사람도 눈에 띄고. 비닐이나 1회용 제품을 쓰지 않으려는 생각들이 점점 늘어나는 것 같아.

▶ 신통이 : TV 광고에서 ‘용기내, 용기!’ 하는 것처럼 진짜로 용기를 가져오는 사람이 있다는 말씀이네요.

▶ 엄마 : 어머, 그런 광고도 있니?

▶ 신통이 : 네. 노래로 해서 금방 머릿속에 남아요.

▶ 엄마 : 환경과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들이 많아진다는 건 그만큼 우리 사회가 그 주제에 대해 중요하게 생각한다는 뜻이겠지. 요즘 환경과 관련된 뉴스도 자주 다뤄지는 것 같아. 지난 23일자 국제신문 1,6,7면에도 바다 속 미세플라스틱의 위험성을 다루고 있네.

▶ 신통이 : 우리 주변에 플라스틱이 너무 많아서 그렇겠죠.

국제신문 지난 23일 자 7면.
▶ 엄마 : 플라스틱 제품을 사용하다가 바다에 버리면 파도와 물살에 쓸려 잘게 쪼개져 미세플라스틱이 된대. 이것을 바닷속 생물들이 먹이로 알고 먹거나 해조류에 남게 되고 그것들을 우리가 식탁에서 먹는 거지. 이대로 간다면 2100년에는 일주일에 신용카드 50장 분량의 미세플라스틱을 먹을 수도 있다니 얼마나 많은 플라스틱이 바다로 흘러 들어가는지 상상이 가지.

▶ 신통이 : 끔찍하네요. 우리가 버린 쓰레기를 잘게 쪼개서 우리가 다시 먹는 셈이잖아요. 바다에서 나는 생선이나 해조류를 안먹으면 되지 않을까요….

▶ 엄마 : 그 방법도 있긴 하지만 네가 좋아하는 김을 못 먹는다고 생각하면 괜찮은 방법은 아닌 것 같지.

▶ 신통이 : 앗! 그건 안되죠. 김은 제가 죽을 때까지 먹어야 합니다. 우리 주변에 플라스틱, 1회용 그릇, 이산화탄소 배출, 음식 쓰레기 등 환경과 관련되는 것들이 너무 많네요.

▶ 엄마 : 그러게. 서서히 줄여나가면서 환경이 나아지기를 바라야지. 미세플라스틱으로 다시 돌아가서 1면 막대그래프에서 미세플라스틱 검출률이 가장 높은 조개류는 어떤 것인지, 6면 그래프에서 해양 쓰레기가 가장 많이 수거된 시도 1순위는 어디인지 한번 확인해보렴. 그리고 바다 쓰레기 중 플라스틱이 차지하는 비중과 플라스틱 중에서도 어떤 종류가 가장 많은지 찾아보렴.

▶ 신통이 : 그래프 보는 건 쉬워요.

▶ 엄마 : 같은 날짜 18면에 ‘서상균 그림창’을 보면 그림으로 뉴스를 전달하고 있단다. 그림 속에서 새로운 해물 메뉴가 무엇인지 곰곰이 생각해보렴.

▶ 신통이 : 글로 된 뉴스를 한 장의 그림으로 대신하는 거네요.

▶ 엄마 : 그런 셈이지. 같은 주제이지만 다른 분야의 관점으로 문제를 읽고 해석하는 거야. 그림 전시도 될 수 있고(지난 15일자 8면 사진 ‘해양환경 고민해보는 전시’), 이야기가 있는 소설이 될 수도 있고(지난 14일자 14면 ‘…생태 다룬 숨 쉬는 소설’), 영화도 될 수 있겠지.

<윤영이 한국언론진흥재단 NIE 강사>


■ 기사를 읽고

- 지난 23일자 국제신문의 1,6,7면 해양 플라스틱 쓰레기 관련 기사 속 그래프를 말로 설명해보세요.

- 바닷속 미세플라스틱의 위험성 뉴스를 읽고 공익광고로 표현해보세요.



■ 한줄 댓글(기사에 대한 생각을 간단하게 적어보기)

- 신통이 : 그래프를 말로 설명하는 건 어렵지 않으니 도전해봐야지.

- 어린이 독자 :



■ 낱말 통통(기사 속 낱말이나 용어 등을 이해, 정리하여 어휘력 높이기)

- 미세플라스틱 :

- 검출률 :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 이벤트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자영업자 등골 빼먹는 배달앱 횡포
  2. 2신평동에 서부산 최대 규모 지식산업센터 분양
  3. 3롯데, 이학주에 베팅…‘마차도 리스크’ 지울까 키울까
  4. 4르노 부산공장 ‘불량없는 품질’로 친환경차 일감 안았다
  5. 5뉴프런티어 해양인 열전 <2> 이유원 선장
  6. 6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임박?…미국, 대규모 파병 검토
  7. 7“동백통으로 전통시장 두부·고등어 장도 봐요”
  8. 8“생생한 민심 24시간 전달…지역뉴스 콘텐츠 대전환 기대”
  9. 9여당은 상인 돕기, 야당은 당원 결속…부산선대위 세 확산 총력
  10. 10"수도권 기득권 조정없이 균형발전 운운 비겁"
  1. 1여당은 상인 돕기, 야당은 당원 결속…부산선대위 세 확산 총력
  2. 2"수도권 기득권 조정없이 균형발전 운운 비겁"
  3. 3녹취록 파문, 윤석열보다 이재명 타격 더 컸다?
  4. 4대선주자에게 듣는다 <3> 정의당 심상정 후보
  5. 5이재명 “수도권 전역 30분 생활권”…윤석열 “북한 비핵화·한미동맹 재건”
  6. 6“무결점 가족, 정책도 다르게”…안철수, 이재명·윤석열과 차별화 행보
  7. 7부산기초단체장 누가 뛰나 <6> 낙동강 벨트-북구 사하 사상
  8. 8부산 경찰 출신 기초단체장 나올까…전직 서장 3인 도전
  9. 9양당 부산 선대위에 듣는다 <1> 현재 판세와 선거운동 전략
  10. 10엑스포 의지 천명, 전세계 눈도장
  1. 1자영업자 등골 빼먹는 배달앱 횡포
  2. 2신평동에 서부산 최대 규모 지식산업센터 분양
  3. 3르노 부산공장 ‘불량없는 품질’로 친환경차 일감 안았다
  4. 4뉴프런티어 해양인 열전 <2> 이유원 선장
  5. 5‘한 집 배달’ 경쟁에 가중되는 부담…“동백통 꼭 성공하길”
  6. 6미국 긴축 가속화 우려…대어 잇단 상장에 수급 개선도 난망
  7. 7장목호 등 해기원 연구선, 산학연 연구 사업에 투입
  8. 8두산중공업, 독일서 폐자원 에너지화 플랜트 수주 성과
  9. 9부산신항 1부두 RMGC 레일기초 변경 공사 완료
  10. 10개방형구조물 플랫랙 컨, 위험화물 점검대상 포함
  1. 1“생생한 민심 24시간 전달…지역뉴스 콘텐츠 대전환 기대”
  2. 2본사, 부산 유일 지발위 우선지원 대상
  3. 3[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549> 실리콘과 실리콘 : 음양조화
  4. 4오늘의 날씨- 2022년 1월 25일
  5. 5전국민이 보는 국제신문…수도권 언론의 여론왜곡 막는다
  6. 6부산시, 셀프승진 논란 인사라인 교체 돌입
  7. 7해운대 오시리아선 추진 확정 주민 교통난 해소 기대 떠들썩
  8. 8코로나 디바이드 보고서 <4> 관계 격차-이대남과 워킹맘
  9. 9백신접종 확진자 격리 7일로 단축…고위험군만 PCR 검사
  10. 10사회생활 30년 지인, 알고 보니 부마항쟁 때 생명의 은인
  1. 1롯데, 이학주에 베팅…‘마차도 리스크’ 지울까 키울까
  2. 2대니엘 강, 1년 5개월 만에 LPGA 정상 탈환
  3. 3황의조 프랑스 리그 첫 해트트릭…벤투호도 반색
  4. 4권순우 호주오픈 남자 복식 16강 탈락
  5. 5알고 보는 베이징 <5> 스노보드
  6. 6“응원가 제작 부담 크지만…새 레전드 떼창 기대하세요”
  7. 73년 만에 열린 배구 올스타전…선수·팬 하나 된 축제
  8. 8김진규·백승호, 벤투 감독 눈도장 ‘쾅’
  9. 9알고 보는 베이징 <4> 피겨스케이팅
  10. 10골프장 카트·캐디 이용 강제 금지
'명품마을' 혁신을 찾아서
사천 은사마을
코로나 디바이드 보고서
관계 격차-이대남과 워킹맘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