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테슬라, 한전 개방형 충전소에서도 충전 가능...SM3 ZE와 같은 AC3상 충전기 사용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3-15 01:34:53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테슬라 차량이 자체적으로 구축한 전용 충전시설 이외에도 한국전력이 운영하는 개방형 충전소에 있는 일반 충전설비를 사용해 충전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테슬라모델S, 연합뉴스
업계에 따르면, 테슬라코리아가 처음 국내에 들여온 '모델S'를 비롯한 테슬라의 차량들이 한전 개방형 충전소에 있는 'AC3상' 충전기를 사용해 충전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기차의 충전방식은 충전단자 규격에 따라 차데모, DC콤보, AC 3상 등 3가지 방식으로 분류된다. 닛산, 도요타, 현대기아차는 차데모 방식, GMㆍBMWㆍ폴크스바겐은 DC콤보 방식을 사용하며, 르노삼성의 SM3 Z.E.가 AC3상 충전 방식을 채택하고 있다. 그동안 테슬라는 자체 설치한 슈퍼차저(급속충전기), 데스티네이션 차저(완속충전기)를 통해서만 충전이 가능하고, 기존의 다른 전기차들이 사용하던 일반 충전설비와는 호환이 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충전 인프라에 대한 우려가 제기돼왔다.이날 기준 KEPCO 전기차 충전서비스 홈페이지를 접속해 '충전소 조회' 란에서 '테슬라'를 표시하고 사용 가능한 지역별 충전소를 검색하면 총 176곳이 나온다. 테슬라가 자체적으로 구축하고 있는 슈퍼차저, 데스티네이션 차저 이외에도 충전이 필요할 경우 전국의 176곳의 충전소를 추가로 이용할 수 있는 셈이다.
다만 AC3상으로 테슬라 전기차를 충전할 경우 테슬라의 전용 설비가 아니므로 '16kW 속도의 '중속 충전'만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테슬라가 국내에 처음 들여오는 모델S 90D는 배터리 용량이 90KWh이므로,16kW 수준의 속도로 충전되는 AC 3상으로 충전할 경우 100% 풀 충전에 약 5시간 정도가 걸릴 것으로 전해졌다.

정세윤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강소병원 전문진료
부산센텀병원
강소병원 전문진료
동남권원자력의학원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전신 염증 유발하는 베체트병, 면역 관리로 치유
중년 남성이여 고개를 들어보자
강혜란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비상약 상자 1년에 한 번 정리를
여름이 오기 전 무좀과 이별하는 법
김판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치료 힘든 통풍, 근본 개선이 답이다
열 조절 어려운 아이들 체질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임신 전 진단만으로 입덧 예방 가능
강직성 척추염, 관리 잘하면 진행 멈춰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잘 알려지지 않은 성장부진 원인
아이 성장 방해하는 왕따 스트레스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다한증, 체질 개선과 부위별 처방 달리해야
음양체질 조화로 난임 극복 가능
윤호영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암 환자 치료의 기본은 '잘 먹어내는 힘'
항암 부작용, 한방치료로 이겨낸다
정은주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여름철 장 건강은 개인위생부터
약에만 의존 말고 식습관부터 바꾸자
중고생 기자수첩 [전체보기]
학교폭력 가해자 TV 출연 ‘씁쓸’
히포시(HeForShe)에 적극 동참을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백혈병 치료제 보험급여 확대되길
척추압박골절 참다가 큰 병 된다
톡 쏘는 과학 [전체보기]
졸음운전 사고막는 긴급제동장치
저녁 식사시간을 앞당겨야 하는 이유
하한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다이어트 성공하려면 신장 기능부터 살려라
불면증, 체질치료가 핵심
한미아의 아헹가 요가 [전체보기]
사바아사나(Savasana)(45)
우르드바 다누라아사나(Urdhva Dhanurasana)(44)
황은경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약, 알고 먹어야 진짜 약발 먹혀
약 부작용 생기면 상담이 최우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