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성장치료 골든타임, 생후3년·사춘기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2-19 19:08:41
  •  |  본지 25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성장치료를 하다 보면 지대한 관심을 기울였는데도 시기를 놓쳐 한스러워하는 경우를 자주 보게 된다. 반드시 기억해야 할 키 성장의 골든타임을 알아보자.

꼭 잊지 말아야 하는 시기는 생후 3년째와 사춘기다. 일반적으로는 생후 3년째를 제1차 급성장기, 사춘기를 제2차 급성장기라고 부른다.

제1차 급성장기는 평생의 키를 결정하는 매우 중요한 시기다. 진료실에서 만나는 성장부진 아이들 중 임신 주 수를 다 채우지 못하고 일찍 태어나다 보니 키와 몸무게가 다 부족한 아이들이 있다.

이런 경우 빠른 속도로 부모가 준 유전적 키와 몸무게에 접근하는지 영유아 검진 등을 통해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또 태어날 때 컸는데 점차 키와 몸무게가 처진다면 꼭 진료를 받아보길 권한다.

어린아이는 자신의 부족함을 표현하기 어려우니 성장을 방해하는 환경이나 질환이 있어도 부모가 알아차리기 쉽지 않으므로 생후 3년간의 변화를 주의 깊게 살펴야 한다.

일반적으로 정상 성장의 경우 생후 1년간 25㎝, 생후 1년에서 2년까지 15㎝, 생후 2년에서 3년까지 7∼8㎝ 정도 큰다면 정상으로 보면 된다.

체감상 가장 중요하게 여겨지는 시기가 제2차 급성장기, 즉 사춘기다. 물론 사춘기의 끝, 즉 여아는 초경 이후, 남아는 액모가 난 뒤에도 키는 큰다.

대략 여아는 2.5년에 걸쳐 6∼8㎝, 남아는 3.5년에 걸쳐 8∼10㎝ 더 크고 키 성장이 멈춘다. 하지만 사춘기의 키 성장에 비할 바가 아니므로, 결국 이 사춘기를 얼마나 효율적으로 보내는지가 최종 키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

첫 번째 문제는 이 시기에 대부분 사춘기 이전보다 연간 2∼4㎝ 이상 더 증가하기 때문에 치료해야 하는 적기라는 사실을 모른다는 점이다.

원하는 키만큼 불같이 자랄 것이라고 마냥 희망적으로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키 변화가 큰 시기일수록 키 성장치료의 효과가 뛰어난데 이 시기를 놓치면 만회하기 어렵다. 미리 검사를 통해 최종 키를 확인해 현재 성장이 좋은지 꼭 점검해야 한다.

두 번째 문제는 부모는 키가 중간 이상인데, 아이가 작을 경우 이후에 클 거로 생각하고 시간을 보내는 경우다. 부모가 작다고 아이가 무조건 작은 게 아니듯이, 부모가 크다고 무작정 아이의 최종 키가 크다는 보장은 없다.

세 번째 문제로 가장 위험한 경우가 사춘기가 왔음에도 여러 문제로 키가 잘 자라지 않아 사춘기가 아직 안 왔다고 생각하는 경우다. 무지로 인해 소중한 제2차 급성장기가 마냥 흘러갈 수 있다.
운동선수가 목표인 아이인 경우 1㎝가 꿈을 이루느냐 마느냐 하는 인생의 동아줄이다. 하지만 정작 어느 시기를 챙겨야 하는지 몰라 진료실에서 안타까운 탄식을 하는 경우가 허다하다.

조금만 더 있다가 하겠다고 기다리지 말고, 적극적으로 검사하길 권한다. 생후 3년까지는 빠를수록 좋고, 사춘기는 성적인 기미가 보인다면 바로 확인해야 한다.

하이키한의원 원장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생명의 숲을 거닐다
경주 계림(鷄林)
생명의 숲을 거닐다
경남 함양 상림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노인성 치매, 한약·침으로 기혈 다스려야
화병엔 침·한약으로 기혈 다스려야
강혜란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과거 처방전 확인, 현명한 약 복용 지름길
봄의 불청객 ‘알레르기 비염’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난임 한방치료, 임신 확률 높이는 데 도움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생후 3년·사춘기 때가 키 성장치료 최적의 타이밍
성장치료 골든타임, 생후3년·사춘기
우리 동아리 어때요 [전체보기]
금정고 독서토론반 ‘나비효과’
반송중 마술동아리 ‘원더매직’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디스크 치료, 수술 대신 한방으로
적정습도로 촉촉한 폐…감기 걱정 뚝
윤호영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한여름 더 심해지는 갱년기 증후군
통합종양학과 한방 암 치료
이수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임산부에게 행복한 건강을 드리는 맞춤한약 치료
성장치료, 한약으로 체내 열 식혀야
정은주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춘곤증 이기려면 잡곡밥 먹고 미네랄 보충해야
춥고 건조한 겨울, 비타민C·철분 등 영양제 보충 중요
중고생 기자수첩 [전체보기]
취업 꿈꾸는 특성화고 학생들, 의무검정 효율적으로 이용해야
반장은 성적순이 아니잖아요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건성안 치료·생활습관개선 병행해야
척추 치료법 사람마다 다 달라요
착한 소비를 찾아서 [전체보기]
‘안됩니다’의 미학
공정무역 마을 운동
톡 쏘는 과학 [전체보기]
깔대기 원리로 미세먼지 잡힐까
펫 칼럼 [전체보기]
반려견과 교감 위해 준비할 것들
국가차원 반려인 전문교육 필요
하한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파킨슨병 환자, 육류·우유 안 먹어야
요요 없는 다이어트 하려면 신장 기능 살려야
황은경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장염, 몸에 이상이 있다는 신호
환절기 감기 잘 이겨내는 법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