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코로나 불안장애, 완치 확신이 중요

  • 김형철 웅진한의원 원장
  •  |   입력 : 2021-02-01 19:28:43
  •  |   본지 17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전 세계가 바이러스 공포로 불안한 환경 속에서 살고 있다. 이런 환경 속에서 흔히 발생하는 불안장애는 통상 범불안장애, 공황장애, 외상후 스트레스, 공포장애 등으로 구분한다.

범불안장애는 심한 걱정으로 지속적이고도 광범위한 불안으로 근육이 긴장되고 자율신경도 과민해져 별일이 아닌데도 늘 걱정하고 조심하며 의심도 많아지는 증상이다. 공황장애는 예측할 수 없는 돌발 상황에서 갑작스럽게 나타나 발작이 일어난다. 가족력이 있는 경우가 많다. 외상후 스트레스는 어떤 사고를 경험한 뒤 겪게 되는 불안증으로, 뇌 자체에 병변이 없으면 치료가 잘 되는 편이다. 공포장애는 심하게 놀라거나 생명의 위험 등 어떤 특정한 공포스러운 경험이 있는 사람이 비슷한 상황에 처했을 때 느끼는 무서움으로, 심리치료와 함께 한약·침 치료를 병행하면 잘 듣는다.

불안장애의 원인은 보통 8가지로 나뉜다. 심담기허(心膽氣虛) 심간혈허(心肝血虛) 심양허(心陽虛) 심비양허(心脾兩虛) 음허화왕(陰虛火旺) 심화항성(心火亢盛) 담열내요(痰熱內擾) 담울담요(膽鬱痰擾)가 그것이다. 변증 포인트는 몸이 차고 추위를 타는 사람과 몸이 덥고 더위를 타는 사람이다.

몸이 차면서 기운이 없고 피로하며 식은땀이 나면 심담기허증이다. 괜히 두렵고 불안해지며 숨이 차고 잘 때 꿈이 많아진다. 보심탕 계통의 치료로 기운을 도와주는 약제를 사용한다. 몸이 차면서 핏기가 없고 어지럼증, 피로와 혈허 증상이 보이면 심간혈허증이다. 깜짝 놀라고 두근거리며 불면증, 건망증이 생기고 꿈이 잦다. 팔다리에 쥐가 잘 나는데 보혈 위주로 보간탕 계통을 처방한다. 손발이 차고 추위를 매우 많이 타는 심양허증은 불안하고 가슴이 두근거리는 것은 공통적인 증상이지만 움직이면 숨이 차는 것이 특징이다. 증상이 심해지면 손발이 얼음장같이 차고 가슴이 아프다. 보심탕을 위주로 처방한다. 추위를 타는데 혈색이 좋지 않고 식사량이 적고 헛배가 부르다면 심비양허증이다. 두근거리며 불안하고 꿈도 많고 자주 깨는 것이 특징이다. 보익심비하는 양혈탕 계통을 처방한다.

더운 체질인데 손발에 번열이 나고 입이 마르며 목이 건조하고 변이 안 좋으면 음허화왕증으로 양심탕 계통을 처방한다. 더운 체질인데 입안이 헐고 갈증이 있으며 홍조 띈 얼굴에 변비 끼가 있으면 심화항성이다. 음허화왕증보다 더 심한 증상으로, 갈증이 많고 소변이 붉으며 대변은 많이 딱딱하다면 청심탕 계통으로 치료한다. 더운 체질인데 설태가 노랗게 끼며 머리가 무겁고 어지럽고 메슥거리면 담열내요증이다. 공포감이 많이 생기고 불면이 심하다. 담음을 치료함과 동시에 안심시키는 처방을 한다. 더운 체질인데 설태가 노랗고 오른쪽 갈빗대 쪽이 결리며 입맛이 없고 잘 토한다면 담울담요다. 메슥거리는 강도가 아주 심하고 한숨을 많이 쉬면 온담탕에 안신시키는 약물로 처방한다. 치료 기간은 두세 달이며, 환자 스스로 완치에 대한 확신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 생활환경과 습관을 체질에 맞게 조성하고 건강식품 등은 악화 요인이 될 수 있으니 확인해야 한다. 공복에 생수를 많이 마시는 것도 도움된다. 재발이 잘되기 때문에 치료 후 주기적인 관리가 필요하다. 웅진한의원 원장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시 “롯데타워 안 올릴거면 롯데백화점 광복점 문 닫아야”
  2. 2홈 스트레칭…근육 5분만 풀어주면 병원신세 줄어듭니다
  3. 3집토끼 산토끼 잡은 KIA…전력 유출 고민인 롯데
  4. 4옛 한국유리 부지, 사전협상제 선정 유력
  5. 5서구, 부산지역 최초 의료관광특구 지정
  6. 6근교산&그너머 <1263> 경북 영양 입암면 자양산 소원봉~부용봉
  7. 7여당은 해양인, 야당은 직능인…부산선대위 세몰이
  8. 8IS동서, 경주 보문단지에 집라인 조성
  9. 9‘백신 거부’ 조코비치, 100억대 후원 끊기나
  10. 10햅쌀 갓 지은 솥밥에 살살 녹는 도미 살…슥슥 바닥 긁게 만드네
  1. 1여당은 해양인, 야당은 직능인…부산선대위 세몰이
  2. 2“이재명 뜻이라며 탈당 압박” 여당도 ‘이핵관’ 폭로전
  3. 3정부 “부산엑스포 유치 국민적 지지 끌어낼 것”
  4. 4중동 무력충돌 속 문재인 대통령 세일즈외교 강행군
  5. 5무궁화호 통째 빌린 윤석열, ‘윤석열차’로 민생탐방
  6. 6여야 “이재명·윤석열 TV 토론 30일 또는 31일 실시”
  7. 7이재명 “가상자산 법제화…ICO 허용 검토” 윤석열 “코인 수익 5000만 원까지 비과세”
  8. 8부산기초단체장 누가 뛰나 <5> 온천천 벨트-동래 금정 연제
  9. 9‘부산엑스포 유치전’ 두바이 최일선에 선 두 여성
  10. 10부산 세대교체 노리는 이재명·윤석열의 키즈들
  1. 1옛 한국유리 부지, 사전협상제 선정 유력
  2. 2IS동서, 경주 보문단지에 집라인 조성
  3. 3전기차 보조금(승용차) 800만 원→700만 원으로
  4. 4부산관광업계 “김해공항 국제선 노선 확대 촉구”
  5. 5집콕시대 헬스케어시장 ‘벌크업’
  6. 6LG엔솔 공모주 청약 114조 몰려 ‘신기록’
  7. 7제조업, 비대면 업무변화 대응에 소극
  8. 8두바이엑스포 한국주간 활용 ‘무슬림 친화’ 부산 관광 홍보
  9. 9부산시 중소기업 운전자금 대출 만기 6개월 연장
  10. 10외국인 선원 최저임금, 2026년까지 내국인 수준 인상
  1. 1부산시 “롯데타워 안 올릴거면 롯데백화점 광복점 문 닫아야”
  2. 2서구, 부산지역 최초 의료관광특구 지정
  3. 3김해 옛 용산마을, 매화공원으로 변신
  4. 4롯데타워 터파기 뒤 9년째 미적…백화점은 12년째 영업
  5. 5양산부산대병원, 의료기기 적합성 평가 인프라 구축
  6. 6오늘의 날씨- 2022년 1월 20일
  7. 7부울경 아침 영하권 추위...낮 최고 7도
  8. 8[단독]롯데백화점 광복점 연장 승인 불허
  9. 9씨베이파크~송도선 잇는 등 부산 18개 노선 그물망 연결
  10. 10[단독]부산에 프랑스 퐁피두 미술관 분원 온다
  1. 1집토끼 산토끼 잡은 KIA…전력 유출 고민인 롯데
  2. 2‘백신 거부’ 조코비치, 100억대 후원 끊기나
  3. 3무승부 속출 일본프로야구, 3년 만에 연장 12회 부활
  4. 4마지막 시험대 오르는 국내파…누가 벤투호에 최종 승선할까
  5. 5알고 보는 베이징 <2> 컬링
  6. 6BNK 턴 오버 13개 남발…PO 교두보 놓쳐
  7. 7LPGA 20일 개막…박인비 우승 정조준
  8. 8레반도프스키, 2년 연속 ‘FIFA 올해의 선수’
  9. 9알고 보는 베이징 <1> 아이스하키
  10. 10무주공산 꿰찰 주인은 누구…불붙은 거인 주전 경쟁
이색 카페 모음ZIP
카페 파나카f, 카페 인터스페이스
이색 카페 모음ZIP
카페 과테말라·카페 A LOT TO GO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