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동서양 맛의 앙상블…‘아메리칸 퓨전’ F1963 상륙

수영구 ‘마이클 어반 팜 테이블’

  • 최승희 기자 shchoi@kookje.co.kr
  •  |   입력 : 2022-02-16 19:34:59
  •  |   본지 13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다양한 나라 전통적 요리에다
- 제철 재료와 창의적 조리 결합
- ‘뉴 아메리칸 퀴진’ 콘셉트 식당

- 시그니처 메뉴 ‘문어&감자’부터
- 메인요리 돼지등심 스테이크 등
- 유럽식에 동남아 소스 곁들여져
- 색다른 식감과 다채로운 맛 선사
- 심플 모던한 인테리어도 인상적

미국사회를 ‘샐러드 볼(Salad Bowl)’이라 부른다. 다양한 재료가 맛과 향을 잃지 않고 조화를 이루는 샐러드처럼, 각기 다른 나라와 인종이 저마다 개성을 유지하며 어울려 살아가는 사회라는 말이다. 미국의 음식 문화는 이러한 미국 사회와 닮아있다. 유럽 남미 아시아 등 다양한 나라의 전통 요리에 미국의 풍부한 식재료와 창의적인 조리법을 결합해 탄생시킨 ‘뉴 아메리칸 퀴진’이 대표적. 전통 프랑스 요리를 중심으로 다양한 문화권의 요리를 흡수하되 정해진 조리법이나 소스 격식 등에 얽매이지 않고 미국식으로 재해석한 퓨전 요리라 할 수 있다. 부산 수영구 현대모터스튜디오 부산 4층에 문을 연 캐주얼 다이닝 ‘마이클 어반 팜 테이블’은 이런 뉴 아메리칸 퀴진을 기본 콘셉트로 하고 있다.
부산 수영구 현대모터스튜디오 4층에 ‘마이클 어반 팜 테이블’이 문을 열었다. 시그니처 메뉴는 부드러운 감자와 문어에 초리조와 케이퍼, 훈연 파프리카 가루를 올린 ‘문어&감자’이다. 여주연 기자
■ 다민족 미국 문화 닮은 퓨전 요리

스몰 플레이트(여러 명이 나눠먹기 좋은 음식) 가운데 ‘문어&감자’는 마이클 어반 팜 테이블의 시그니처 메뉴다. 으깬 감자에 수비드(저온에 장시간 데우는 조리법)한 문어를 올리고 매콤 짭쪼름한 초리조와 케이퍼를 곁들인 음식이다. 초리조는 고추가 들어간 스페인산 반건조 소시지이고, 케이퍼는 향신료인데 절인 후 튀겨서 사용했다. 마지막으로 뿌린 훈연 파프리카 가루는 맛과 향의 풍미를 더한다. 첫 인상은 스페인 문어 요리 ‘뽈뽀’를 연상시키는데, 부드러운 식감의 감자와 문어에 반건조 초리조와 바삭한 케이퍼를 곁들여 색다른 식감과 짭쪼름하고 매콤한 맛의 조화를 끌어냈다.

이베리코 뼈등심 스테이크 ‘돼지’.
메인 요리라 할 수 있는 라지 플레이트는 메뉴만 봐선 어떤 요리인지 가늠하기 힘들다. 닭 오리 돼지 도미 소 등 5개의 식재료만 덩그러니 적혀있다. 3개월마다 자체 품평회로 메뉴를 30%가량 교체하는데, 라지 플레이트는 해당 식재료를 중심으로 다양한 요리법을 선보이기 때문에 이 같이 이름 붙였다고 한다. 인기 메뉴는 ‘돼지’. 부드럽고 촉촉하게 구워낸 이베리코 뼈등심 스테이크에 동남아의 이국적 허브향을 내는 펜넬씨드와 매운 홍고추 소스를 더해 동서양의 조화를 느낄 수 있다. 뼈등심은 3시간 동안 수비드로 부드럽게 익힌 뒤 허브와 같이 기름에 구웠는데, 살짝 땀이 날 정도의 매운 소스가 더해져 입맛을 당긴다.

라임즙과 라임 껍질이 듬뿍 들어가 더욱 이색적인 ‘키라임 파이’는 식사 후 입안을 정돈하는 데 제격이다. 해비치 호텔 앤드 리조트가 운영하는 모든 레스토랑에서 만날 수 있는 시그니처 디저트이기도 하다. 파이 크러스트에 라임즙으로 만든 커스터드를 채우고 샹티 크림과 라임 껍질 제스트를 올렸다. 녹진하고 진득한 파이에 라임이 들어가 상큼하게 식사를 마무리할 수 있다.

■ 탁 트인 테라스서 파노라마 조망

인더스트리얼 인테리어가 돋보이는 식당 내부 모습.
마이클 어반 팜 테이블은 지난해 복합문화공간 F1963에 신축 건물로 들어선 현대모터스튜디오 부산과 함께 문을 열었다.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가 서울 종로에서 운영 중인 ‘마이클 바이 해비치’의 첫 분점으로, 두 매장은 모든 메뉴와 식재료를 공유하고 있다. 서울 마이클 바이 해비치의 시그니처 메뉴인 문어&감자와 수퍼푸드 샐러드, 시그니처 버거뿐만 아니라 이곳에서만 맛볼 수 있는 화이트 엔초비 홍합 푸아그라 등 6가지 식재료를 활용한 ‘핀초 6종’ 등도 선보인다.

또한 해비치만의 커피 원두를 사용한 커피 메뉴와 자체 개발해 선보인 ‘해비치 위트비어’를 비롯한 와인 30여 종 등의 주류 및 음료도 다채롭게 만나볼 수 있다.

심플하면서 모던한 인테리어도 인상적이다. 낡은 철강 공장 부지를 활용한 점에서 착안해 와이어와 철골을 핵심 소재로 활용하는 인더스트리얼 디자인으로 꾸몄다. 넓은 창과 야외 테라스로 연결된 구조가 시원한 개방감을 주고, 주방이 오픈 키친 형태로 돼 있어 위생에 대한 신뢰뿐만 아니라 활기찬 분위기까지 더해준다. 테라스에서는 파노라마로 펼쳐지는 부산 시내와 수영강을 조망하며 여유롭게 식사와 와인을 즐기기에도 좋다. 식당 입구는 F1963 본건물 좌측 현대모터스튜디오에서 1층 대형 미디어 작품을 끼고 왼쪽으로 돌면 4층 식당으로 올라가는 엘리베이터를 찾을 수 있다.

한편 레스토랑이 입점한 현대모터스튜디오 부산은 ‘Design to live by’ 라는 콘셉트로 다양한 디자인 전시를 시즌 별로 선보이고 있다. 이곳에서는 다음 달 31일까지 건축 디자인 기획자 심소미 큐레이터의 기획전 ‘미래가 그립나요?’를 운영한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영상]킥보드, 자전거, 전기차까지...공유모빌리티 운영 잘 되고 있나
  2. 2아르헨, 남미 유일 4강행...메시, 동료 네이마르 대신 대기록 '초읽기'
  3. 3'우승 후보' 브라질, 승부차기 끝 크로아티아에 져 8강 탈락
  4. 4양산시 평산마을 문 전 대통령 사저 일대 7개월만 평온 되찾아
  5. 5여야 첫 임시국회, '내년 예산안' 협상 계속..."법인세 다툼 여전"
  6. 6오늘~모레 기온 평년 수준이거나 상회...내일 오후 울산 비
  7. 7남부내륙철도 통영역 일대 ‘워케이션’ 중심으로 키운다
  8. 8"일일 확진, 전주보다 1만↑"...실내 마스크 해제 고려 그대로?
  9. 9경유, 휘발유보다 200원 이상 비싸 '가격 역전' 이어져
  10. 10양산시 등 관계기관 멸종위기종 고리도롱뇽 보호대책 마련
  1. 1여야 첫 임시국회, '내년 예산안' 협상 계속..."법인세 다툼 여전"
  2. 2이재명 수사 초읽기?...여당 "법 심판 받아라" 총공세
  3. 3尹, 이르면 28일 특사 단행…MB, 김경수 포함 여부 관심
  4. 4文 반환 풍산개 광주 우치동물원으로...관람 '제한적 왜?
  5. 5여당몫 상임위원장 5명 교체…PK 3명
  6. 6속도내던 메가시티 해산, 브레이크 걸렸다
  7. 7김건희 여사 부산 방문해 깜짝 자원봉사
  8. 8김건희 여사 부산 금정구 몽실커피 깜짝 방문, 직원들 격려
  9. 9부산 온 안철수 "당 대표 되면 총선 170석 획득해 승리 견인"
  10. 10윤석열 지지율 5개월만에 40%대, 정당은 국힘이 역전
  1. 1경유, 휘발유보다 200원 이상 비싸 '가격 역전' 이어져
  2. 2올해 누적 수출액, 최고 기록 경신…향후 실적은 '불투명'
  3. 3부산항 물동량 빠르게 회복 중
  4. 4‘짓고도 못쓰는’ 자갈치아지매 시장 내후년 문 열까
  5. 5대우조선도 에어부산도…산업은행장 손에 달린 PK 현안
  6. 6野 ‘안전운임 3년 연장’ 수용에도…정부 “타협없다, 복귀하라”
  7. 7화물연대 업무 복귀했으나 갈등의 불씨는 ‘여전’
  8. 8화물연대 파업 16일 만에 끝났다
  9. 9'한전법 개정안' 부결 파장…정부, 전기료 인상 조기 추진
  10. 10에어부산 32개월 만에 나리타 정기편 운항 재개
  1. 1[영상]킥보드, 자전거, 전기차까지...공유모빌리티 운영 잘 되고 있나
  2. 2양산시 평산마을 문 전 대통령 사저 일대 7개월만 평온 되찾아
  3. 3오늘~모레 기온 평년 수준이거나 상회...내일 오후 울산 비
  4. 4남부내륙철도 통영역 일대 ‘워케이션’ 중심으로 키운다
  5. 5"일일 확진, 전주보다 1만↑"...실내 마스크 해제 고려 그대로?
  6. 6양산시 등 관계기관 멸종위기종 고리도롱뇽 보호대책 마련
  7. 7부산형 급행철도(BuTX) 모델은…고속·수소전동차, 하이퍼루프 3파전
  8. 8동래구 명륜1번가 ‘제2회 W I T H 프리마켓’ 개최
  9. 9부산대병원장 임명 미루는 교육부, 배경엔 대통령실?
  10. 10연 10% 적금에 1277억 몰려…남해축협 해지 읍소(종합)
  1. 1아르헨, 남미 유일 4강행...메시, 동료 네이마르 대신 대기록 '초읽기'
  2. 2'우승 후보' 브라질, 승부차기 끝 크로아티아에 져 8강 탈락
  3. 3기다려! 유럽 빅리그…내가 접수하러 간다
  4. 4토트넘 한솥밥 케인-요리스 ‘맞짱’
  5. 5PK의 저주…키커 탓인가, 골키퍼 덕인가
  6. 6벤치 수모 호날두, 실내훈련 나왔다
  7. 7[카드뉴스]월드컵 상금 얼마일까?
  8. 8슈퍼컴은 “네이마르의 브라질 우승”
  9. 9무적함대도 못 뚫었다…다 막은 ‘야신’
  10. 10거를 경기 없다…8강 10일 킥오프
우리은행
한국마사회
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포르투갈전 직관 후기
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한시간 내 구장 간 이동 가능, 모든 경기 즐길 수 있는 축제
  • 신춘문예공모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