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503> 王若易然

왕도를 펴는 일이 그토록 쉽다니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9-10-13 19:40:24
  •  |  본지 24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왕노릇할 왕(玉-0)같을 약(艸-5)쉬울 이(日-4)그러할 연(火-8)

맹자가 “제나라를 가지고 왕도를 펴는 건 손바닥 뒤집는 것과 같이 쉬운 일이었다”고 말하자, 제자인 공손추는 당연히 의구심이 일었다. 아무리 존경하는 스승의 말이지만, 사리에 맞아야 수긍할 수 있지 않은가. 공손추로서는 자세히 캐어묻지 않을 수 없었다.

“若是, 則弟子之惑滋甚. 且以文王之德, 百年而後崩, 猶未洽於天下; 武王·周公繼之, 然後大行. 今言王若易然, 則文王不足法與?”(약시, 즉제자지혹자심. 차이문왕지덕, 백년이후붕, 유미흡어천하; 무왕·주공계지, 연후대행. 금언왕약이연, 즉문왕불족법여?) “그게 그렇다면 이 제자는 더욱더 헷갈립니다. 게다가 문왕은 덕으로써 다스리며 백여 년을 산 뒤에야 죽었음에도 여전히 천하는 그 덕에 젖지 못했고, 무왕과 주공이 이은 뒤에야 그 덕화가 널리 행해졌습니다. 그런데 이제 왕도를 펴는 일이 아주 쉬운 듯이 말씀하시니, 그렇다면 문왕은 본받을 만하지 못합니까?” 문왕과 무왕은 부자지간으로, 周(주) 왕조를 연 왕들이었다. 먼저 문왕이 어진 정치를 펴서 널리 제후들의 신망을 얻었는데, 공손추의 말마따나 덕으로써 다스리며 백여 년을 산 뒤에야 죽었으나 천하를 얻지는 못했다. 商(상) 왕조 곧 殷(은)의 紂王(주왕)이 비록 포악무도했다고는 하나, 수백 년 동안 중원을 지배해 온 商(상)을 따르는 제후들이 여전히 많았기 때문이다. 무왕이 오래도록 심사숙고한 뒤에 동조하는 제후들의 도움을 받아 강산을 피로 물들인 뒤에야 주왕을 죽이고 상을 멸망시킬 수 있었다.

무왕이 2년 뒤에 죽자 무왕의 아우 주공이 어린 成王(성왕)을 대신해 섭정했다. 이에 주공의 아우들인 관숙과 채숙이 주왕의 아들 武庚(무경)과 함께 반란을 일으켰다. 주공은 무경과 관숙을 죽이고 채숙은 멀리 추방했다. 은의 유민을 모두 거두어 衛(위) 땅에서 살게 하고 아우인 康叔(강숙)이 다스리게 했다. 그렇게 잡도리한 지 3년이 지나서야 간신히 안정을 찾았다. 이렇게 성군으로 일컬어지는 문왕과 무왕, 불세출의 영웅 주공 등 세 부자가 전력을 다했어도 왕도를 폈다고 하기 어려운데, 어찌 쉽다고 말하는가. 고전학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근교산&그너머 <1178> 여수 낭도 상산~섬둘레길
  2. 2부산 수제맥주 탐방 <3> 테트라포드 브루잉
  3. 3부산도시공사, 임대아파트 승강기 추가 설치 박차…‘시민 중심’ 핵심가치 실현
  4. 4도심 산책 여행 <1> 보수동 책방골목 탐험
  5. 5한소희 ‘부부의 세계’ 후유증 “사랑만으론 결혼 못 할 것 같아요”
  6. 6[조황] 군산권 참돔·우럭 ‘진한 손맛’
  7. 7㈜동일, 일광 들어설 리조트 ‘선샤인 베이’…해양수도 랜드마크 부푼 꿈
  8. 8불펜 수난 시대라 더 빛나는 거인 ‘철벽 삼총사’
  9. 9치타 아닌 배우 김은영 “연기가 자꾸 욕심나요”
  10. 10함양 대봉산 모노레일 시범 운행
  1. 1“부산 이미지 실추됐다” 오거돈 전 시장 상대 손배소 추진
  2. 2서범수 "울산경제자유구역 지정 확실시"
  3. 3주한미군기지 전국 세균실험 프로그램 운영 인력 모집 정황
  4. 4檢, 울산시장 선거캠프 선대본부장에 구속영장 청구
  5. 5檢, 울산시장 선거캠프 선대본부장에 구속영장 청구
  6. 6민주당 당선인 워크숍 개최. 윤미향은 불참
  7. 7김대근 사상구청장, 코로나19 극복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8. 8화명1동 통장협의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 동참
  9. 9이낙연, 내주 초 당권 도전 선언…문재인식 대권플랜 가동
  10. 10부산 초선 김미애 통합당 비대위원 꿰찼다
  1. 1부산도시공사, 임대아파트 승강기 추가 설치 박차…‘시민 중심’ 핵심가치 실현
  2. 2㈜동일, 일광 들어설 리조트 ‘선샤인 베이’…해양수도 랜드마크 부푼 꿈
  3. 3‘혁신도시 용역’ 발표 또 석연찮은 연기
  4. 4동원개발, 상반기 부산·대구·인천에 ‘프레스티지 아파트’ 1047가구 공급
  5. 5주가지수- 2020년 5월 27일
  6. 6금융·증시 동향
  7. 7
  8. 8
  9. 9
  10. 10
  1. 1경찰직장협의회준비위, 조선일보 ‘경찰 이파리 순경, 무궁화 경정에 대들었다’ 기사 반박
  2. 2‘동해선 철도 상생발전’ 부산·울산·경북·강원 업무 협약
  3. 3서구 남부민동 샛디산복마을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 개소
  4. 4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 40명…수도권에만 36명
  5. 5“선풍기 동시 사용 자제·2시간마다 환기” 코로나 에어컨 지침 발표
  6. 6‘거짓말 학원강사’ 수강생의 가족도 확진
  7. 7낙동강서 검출된 다이옥산, 인체에 미치는 영향은
  8. 8대구 오성고 3학년생 코로나19 확진 … 남산·능인·시지·중앙고도 등교 중지
  9. 9영도구 회전교차로서 RV차량 세탁소 돌진해 4명 부상
  10. 10사상구 라면스프 제조공장 냉동창고서 불…경찰 “전기적 원인으로 화재 발생한 듯”
  1. 1불펜 수난 시대라 더 빛나는 거인 ‘철벽 삼총사’
  2. 2‘15년 롯데맨’ 배장호 은퇴
  3. 3‘교체투입’ 백승호 분데스리가 2부서 첫 도움…소속팀 3-1 승리
  4. 428일 채리티오픈 개막…국내파 vs 해외파 2주 만의 재대결
  5. 5
  6. 6
  7. 7
  8. 8
  9. 9
  10. 10
우리은행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