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507> 此時爲然

이 때가 그렇게 만들었도다

  • 국제신문
  •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9-10-17 19:09:16
  •  |  본지 23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이차(止-2)때시(日-6)만들 위(爪-8)그러할 연(火-8)

그러면, 맹자가 제시한 두 번째 이유는 무엇인가? 時(시) 곧 때다. 맹자는 이렇게 말했다. “且王者之不作, 未有疏於此時者也; 民之憔悴於虐政, 未有甚於此時者也. 飢者易爲食, 渴者易爲飮. 孔子曰, ‘德之流行, 速於置郵而傳命.’”(차왕자지불작, 미유소어차시자야; 민지초췌어학정, 미유심어차시자야. 기자이위식, 갈자이위음. 공자왈, ‘덕지유행, 속어치우이전명’)

“더구나 왕노릇할 자가 나오지 않은 것이 이때보다 드문 적은 없었고, 백성이 모진 정치에 시달려서 파리해진 것이 이때보다 심한 적도 없었다. 굶주린 자는 먹게 하기가 쉽고, 목마른 자는 마시게 하기가 쉽다. 공자는 ‘덕이 흘러서 퍼지는 것은 날랜 역말로 왕명을 전하는 것보다 빠르다’고 말했다.”

주 왕실이 유명무실해지고 제후들 가운데서 强者(강자)가 패권을 쥐어 천하를 호령하기 시작한 때, 춘추시대를 지나 전란의 시대인 전국시대가 된 지도 400여 년이다. 정쟁과 하극상으로 정치는 어지러워졌고, 끊이지 않는 전쟁으로 백성만 죽어나갔다. 이를 종식시킬 왕자는 아직 나오지 않고 있다. 극도로 분란한 시대, 이는 역설적으로 왕자가 나올 때가 되었음을 예고하는 것이리라.
“當今之時, 萬乘之國行仁政, 民之悅之, 猶解倒懸也. 故事半古之人, 功必倍之, 惟此時爲然.”(당금지시, 만승지국행인정, 민지열지, 유해도현야. 고사반고지인, 공필배지, 유차시위연) “바로 이때 전차 만 대의 나라에서 어진 정치를 행한다면, 백성은 거꾸로 매달려 있다가 풀려난 것처럼 기뻐할 것이다. 그러므로 일은 옛사람의 반만 하고서도 그 공이 반드시 갑절이 되는 것은 오로지 이 때가 그렇게 만든 것이다.”

과반의 국민이 검찰을 개혁해야 한다는 데 동의하고 있다. 더 이상 검찰개혁을 미룰 수 없다는 인식이 팽배하다. 지난 토요일(12일)에도 대검찰청과 서울중앙지검이 있는 서초역 네거리는 시민의 바다를 이루었다. 검찰개혁을 외치는 소리가 지축을 울렸다. 누가 그들을 모이게 하고 외치게 했는가? 此時爲然(차시위연)! 이 때가 그렇게 만들었다! 고전학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해·수·동 규제 풀리자 부산 아파트 경매시장도 들썩
  2. 2부산 3165개 사업장 적용…중기 “환영” 노동계 “미봉책”
  3. 3BRT에 밀려나는 시청 앞 70살 느티나무 어찌하나
  4. 4“사람따라 알코올 분해 제각각…숙취운전 방심 금물”
  5. 5[기자수첩] 365일 지스타 열리는 부산 기대 /배지열
  6. 6서정적이면서도 거침없다…책방에 홀로 앉아 떠올린 시어
  7. 7[장재건 칼럼] ‘니가 가라, 험지’
  8. 8반쪽짜리 윤창호법이 제2의 윤창호 만들었다
  9. 9짧게 맡겨도 최고 3% 이자 ‘파킹통장’ 짭짤하네
  10. 10영도 하리항 ‘지방어항’ 지정…해양관광 마을로 육성키로
  1. 1멧돼지 도심까지 진출… 지하철 부암역 출구 인근
  2. 2문현2동 저장강박세대 청소 지원
  3. 3용호3동 찾아가는「행복나눔 음악회」개최
  4. 4한국해양대 LINC+사업단, 부산 6개 대학연합 산학관 협력 MOU 체결
  5. 5김세연 "황교안, 나경원 직책에서 내려오란 것 아냐"…의원 불출마 구심점 돼달라
  6. 6“권력형 입시비리” 성신여대 전 총장, 나경원 딸 입시 특혜 의혹에 입 열어
  7. 7부산 동구, 부산건축직업학교, 건설근로자공제회 삼자협업 사랑의 집수리 사업 실시
  8. 8김해신공항 검증 해넘겨…PK 여당 총선 전략 ‘비상’
  9. 9비타민의원, 동구에 성금 기탁
  10. 10“부산시, 자원재활용센터 불법 운영”
  1. 1해·수·동 규제 풀리자 부산 아파트 경매시장도 들썩
  2. 2부산 3165개 사업장 적용…중기 “환영” 노동계 “미봉책”
  3. 3짧게 맡겨도 최고 3% 이자 ‘파킹통장’ 짭짤하네
  4. 4영도 하리항 ‘지방어항’ 지정…해양관광 마을로 육성키로
  5. 5부산 ‘컨테이너 농장’ 사업 더 키운다
  6. 6조선기자재 기지개에 부산 수출 5개월째 흑자
  7. 7주가지수- 2019년 11월 18일
  8. 8부산에 극지 체험공간 한 달간 열린다
  9. 9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부산 카페에 팝업매장
  10. 10전자증권제도 상장주식 9900만주 등록
  1. 1삼풍백화점 붕괴 후 건물 자리엔 주상복합 들어서, 사고 원인은?
  2. 2윤창호 사고 1년 만에 또 참변…애도 물결 이어져
  3. 3오늘 부산 날씨, 최저 온도 15도, 종일 흐릴 예정
  4. 418일 오후 전국 미세먼지 현황, 내일 미세먼지 예보는?
  5. 5패드립 뜻 뭘까?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생겨난 신조어
  6. 6오늘(18일)부터 김해공항 보안 등급 상향…공항공사 “평소보다 일찍 공항 도착해야”
  7. 7“이건 차별이 아니라…” '노튜버존' 등장에 누리꾼들 반색
  8. 8경남도 특별사법경찰, 처방전 없이 전문의약품 판매 10개소 적발
  9. 9경남도, 인공지능(AI) 활용한 통합돌봄 서비스 추진
  10. 10국가 중대사 땀 흘려 알리는 표충비 ... 1리터 가량 땀 흘리자 “무슨 일 생기나”
  1. 1호날두 이번엔 ‘골 도둑’…찜찜한 99호골
  2. 2벤투호, 19일 ‘몸값 7배’ 삼바군단 브라질과 맞대결
  3. 3‘그리스 신성’ 치치파스, 남자 테니스 왕중왕 등극
  4. 4‘제2 이승엽’이 없다…한국야구 해결사 발굴 숙제
  5. 5NFL 구영회, 복귀 두 번째 경기도 활약
  6. 6‘고수를 찾아서2 특집’ 마샬아츠 트릭킹의 매력에 빠지다
  7. 7한국 야구 12년 만에 올림픽 무대 밟는다
  8. 8국제신문배서 부경경마 ‘백문백답’ 우승
  9. 91위 한국과 4위 투르크가 승점 단 2점차…안갯속 H조
  10. 10“지난 10년 토트넘 영입 최고 선수는 손흥민”
  • 충효예글짓기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