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659> 上德如谷

드높은 덕은 골짜기 같다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20-06-03 19:08:16
  •  |  본지 1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높을 상(一 -2)덕덕(彳-12)같을 여(女-3)골짜기 곡(谷-0)

‘죽간본’ 25장에서 노자는 예부터 전하던 말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明道如孛, 夷道如纇, 進道若退.”(명도여패, 이도여뢰, 진도약퇴) “밝은 길은 어두운 듯하고, 평평한 길은 울퉁불퉁한 듯하고, 쭉 뻗은 길은 물러서는 듯하다.” 말 자체가 모순되는 듯하나, 진리를 담고 있으므로 逆說(역설)이다. 이런 역설이 성립하는 것은 온갖 사물과 갖가지 현상이 존재하는 양태나 그 변화가 평면적이지도 단순하지도 않기 때문이다.

또 이렇게도 말했다. “上德如谷, 大白如辱, 廣德如不足, 建德如偸, 質眞如渝.”(상덕여곡, 대백여욕, 광덕여불족, 건덕여투, 질진여투) “드높은 덕은 골짜기 같고, 대단히 흰 것은 때 묻은 것 같고, 너른 덕은 모자란 것 같고, 꼿꼿이 세운 덕은 자빠질 것 같고, 참된 바탕은 바뀌는 것 같다.” 이 또한 상식을 뛰어넘는 표현이다.

먼저 “上德如谷”(상덕여곡)을 보자. 드높은 덕이 골짜기 같다니? 역설이라기보다는 語不成說(어불성설)에 가까워 보인다. 물론 ‘골짜기다’가 아니라 ‘골짜기 같다’고 했으니 해석의 여지는 있다. ‘죽간본’에는 나오지 않으나 ‘통행본’ 도덕경 38장에 있는 구절을 참조할 수 있다. “上德不德(상덕불덕)” 곧 “드높은 덕은 덕이 아니다”는 구절이 그것이다. ‘上德(상덕)’은 단순히 ‘높은 덕’이 아니다. 헤아리기 어려울 정도로 아득히 높은 것을 이른다. 헤아리기 어려운 것은 높이 때문만은 아니다. 지극히 평범해서 도드라지는 것이 없기 때문이다.

佛家(불가)에서는 붓다를 三十二相八十種好(삼십이상팔십종호)로 묘사한다. 발바닥에 바퀴 모양의 문양이 있다거나 털구멍마다 푸른색의 털이 있다는 따위의 신체적 특징이 서른두 가지 또는 여든 가지가 있다는 말이다. 붓다의 위대함을 묘사하려던 것인데, 이것이 도리어 붓다를 인간에게서 멀어지게 만들었다. 붓다는 사람으로 태어나 사람으로 살다가 사람으로 죽었다. 신도 아니지만, 괴물도 아니다. 이는 偉大(위대)하면 非凡(비범)할 것이라는, 결코 平凡(평범)하지 않을 것이라는 오해에서 비롯된 것이다. 그런데 그렇지 않다.

고전학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지역 오피스텔 가격 내림세
  2. 2근교산&그너머 <1183> 경북 포항 동대산
  3. 3해운대 이안류 정보 앱으로 확인…궂은 날씨 첫날 썰렁
  4. 4부산 공공기관장 ‘2+1 책임제’ 첫 평가부터 불공정 우려
  5. 5“부산시의회 갑질 의원에 행문위 왜 맡기나” 여론 비등
  6. 6제조업 하청 치중…바이오·핀테크 등 첨단산업 육성해야
  7. 7내년 최저임금 勞 1만 원 vs 使 8410원
  8. 8부산 어린이집 집단 장염 증세, 일부 원아서 식중독균 검출
  9. 9부산 수제맥주 탐방 <6> 쓰리몽키즈
  10. 10오늘의 운세- 2020년 7월 2일(음력 5월 12일)
  1. 1이선호 울주군수 "코로나19 지원금 추가 지급 하겠다"
  2. 2“부산시의회 갑질 의원에 행문위 왜 맡기나” 여론 비등
  3. 3“금융중심지 위상 세울 부산 금융특구청 짓자”
  4. 4문 대통령 “미국 대선 전 트럼프·김정은 회담 추진”
  5. 5추경 세부 심사도 여당 단독…혈세 35조 졸속 될라
  6. 6이낙연·김부겸 당권 경쟁 돌입…내주 전대 공식 출마 선언키로
  7. 7‘실용파’냐 ‘강경파’냐…부산 통합당 주도권 누가 쥘까
  8. 8PK인사 끌어안기 나선 이낙연-정세균, 대권경쟁 불붙나
  9. 9인물난 범보수 '윤석열 대망론' 부상하나
  10. 10후반기 부산시의회 출범 전부터 잡음
  1. 1 무학 ‘굿데이뮤지엄’ 재개관
  2. 2주가지수- 2020년 7월 1일
  3. 3금융·증시 동향
  4. 4 기아차, 2021년형 셀토스 출시
  5. 5부산항 수산물 검사 ‘비대면 원격’ 전환…“불법 의심땐 승선”
  6. 6해운대 해수욕장 이안류 정보 앱으로 확인
  7. 7‘창원 본사’ 종합기계社 현대위아, 유라시아에 ‘신형 엔진’
  8. 8CJ대한통운 창립 90주년 앞둬…황소에 실었던 '원조택배' 화제
  9. 9르노삼성차, 상반기 전년 동기 대비 내수 51.3% 증가…수출 74.8% 급감
  10. 10현대차, 국내 최대 ‘2020 수소모빌리티+쇼’ 참가
  1. 1부산시 “150번 환자 지역 내 접촉자 21명 모두 마스크 착용”
  2. 2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 51명…수도권 27명·광주 12명
  3. 3부산 서면 광무교에서 교통사고…보행자 2명 부상
  4. 4수도권 이어 광주·충북서도 코로나19 감염 확산
  5. 5도박 하던 현직 경찰 현행범 체포
  6. 6국토부, 남해안권 발전종합계획에 경남권 50개 세부사업, 5조5874억원 반영
  7. 7“마스크 제대로 착용하세요” 마스크 착용 안내하던 도시철도 보안관 폭행한 60대 입건
  8. 8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오늘부터 국내 공급
  9. 9문중원 기수 주장 일부 사실로 확인…경찰, 수사 마치고 사건 검찰로 송치
  10. 10부산 해운대해수욕장 개장…“안전과 일상이 조화로운 피서지 조성"
  1. 1미국 프로야구 마이너리그, 2020 시즌 전면 취소
  2. 2캐나다 정부, 격리특혜 난색…류현진, 토론토 입성 빨간불
  3. 3미셸 위, 출산 열흘 만에 유모차 끌고 필드로
  4. 4‘득점기계’ 메시 통산 700호 골 금자탑
  5. 5필승조 구승민·박진형 흔들…롯데 7월 ‘어쩌나’
  6. 6맨유, 브라이튼전 선발 라인업 공개…'마시알-래시포드 최전방'
  7. 7부산, 경남과 맞임대로 김승준 영입
  8. 8코로나 걱정에…MLB 선수들 시즌 포기 속출
  9. 9취식 금지·온라인 예매…KBO 직관매뉴얼 발표
  10. 10최혜진 ‘약속의 땅’ 용평서 타이틀 방어 나선다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