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리뷰] 연극 '백마와 기차'

클로즈업 기법 도입 독특 … 과장된 연기는 불편

'문틀' 속에서 주요 장면 연기… 관객 몰입도 높이고 강조 효과

폐쇄 동물원 떠나는 '진이'에 생떽쥐베리의 '어린왕자' 연상

  • 국제신문
  • 최영지 기자 jadore@kookje.co.kr
  •  |  입력 : 2010-11-05 21:13:58
  •  |  본지 17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젊은공연예술축제 연극 두 번째 무대로 마련된 '백마와 기차(작 신철욱, 연출 정철원)의 장면들 . '문틀' 속에서 연기해 연극에 클로즈업 기법을 도입했다. 공간소극장 제공
지난 4일 오후 8시 부산 수영구 남천동 공간소극장에서 열린 젊은공연예술축제(야프)의 두 번째 연극 무대는 '백마와 기차'로 채워졌다. 무대 장치 중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사각형의 문틀같은 구조물이었다. 마치 무대속의 작은 무대처럼 각 장면의 주요대사를 할 때면 배우들이 그 틀안에서 서서 연기를 했다. TV나 영화 속에서 관객들의 몰입도을 높이거나 강조를 위해 클로즈업 기법을 쓴다. 이 구조물은 극 중에서 그런 용도로도 쓰인 듯 했다.

연극의 배경은 내일이면 문을 닫게 되는 동물원이 있는 도시다. 이 도시는 동물원을 폐쇄하고 그 자리에 테마파크를 짓기로 한다. 동물원에 살던 동물들은 죽여서 박제로 만든 뒤 테마파크 안의 자연사 박물관에 전시할 계획이다. 호랑이 조련사로 지내온 진이에게는 이 일이 청천벽력과도 같다. 어렸을 때 엄마가 꼭 찾아오겠다는 쪽지와 함께 동물원에 진이를 버린 이후로 동물원은 진이에게 집이자 일터였기 때문. 하지만 진이는 저항할 방법도 힘도 없다. 어차피 죽을 거니 먹이도 줄 필요없다는 동물원 원장 때문에 일주일간 굶은 호랑이가 너무 불쌍했던 진이는 호랑이를 풀어주고, 자신은 엄마를 찾아 떠난다. 굶주린 호랑이가 풀려나자 도시는 혼란에 휩싸이고 진이는 엄마의 흔적을 찾아 헤맨다.
   
진이는 기차가 서지 않는 간이역에서 기차를 기다리고, 술주정뱅이들을 만나 술에 취해도 보고, 무법자들이 폐차된 자동차 친구를 아주 못쓰게 망가뜨리기도 한다. 이런 장면은 마치 생떽쥐베리의 어린왕자를 연상시킨다. 어린왕자가 여러 행성을 다니며 다양한 사람을 만나, 결국에는 사랑과 희망을 발견하는 것처럼 결국 진이에게도 희망은 남았기 때문. 진이는 기차가 서지 않는 도시에 스스로를 가두게 되지만, 도시를 벗어나기 위해 백마를 타면 되지 않느냐는 소녀를 만나 희망은 있다는 걸 깨닫게 된다.

현대 문명의 비정함과 비인간적인 면을 꼬집는 메시지는 좋았다. 호랑이는 도시 외곽의 폐차장으로 숨어들고 버려진 차들이 오히려 호랑이를 보호한다. 사람에게 버림받은 무생물인 자동차가 생명체인 호랑이를 불쌍히 여기고 돌보는 역설이다. 그때 버려진 차들은 "사람을 믿어서는 안돼. 인간은 모든 살아있는 것들의 적이야"라며 인간들의 비정함을 꼬집는다. 다양한 장면전환도 좋았지만 암전 시간이 길어 좀은 지루한 감도 있었다. 아쉬웠던 것은 몇몇 배우들의 연기였다. 경찰들의 과장된 연기는 관객들에게 재미보다는 불편함을 느끼게 했다. 망가진 자동차들이 자신을 소개하는 대목에서 대사전달력도 미진했다. 관객과의 소통의 문제로 이어질 수 있는 대목이다. 하지만 그 중에서도 역무원 역할과 노란 자동차 역할을 소화한 배우의 대사처리는 귀에 시원하게 꽂혔다. 그의 정확한 발음과 발성은 그래서 더욱 대조적으로 와닿았다. 오는 14일까지 평일 오후 8시, 토·일요일 오후 4시(월요일 공연 없음) 공간소극장. 균일 2만 원. (051)611-8518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시인 최원준의 부산탐식프로젝트
낙동강 갱갱이젓
조봉권의 문화현장
이순신 탄신일에 생각하는 '고수(高手) 알아보는 사회'
국제시단 [전체보기]
캔, 캔 자판기 /정익진
진달래 /강기화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우리 모두가 국가입니다
안경을 동경하다
리뷰 [전체보기]
불 꺼진 무대가 물었다, 당신은 고독하지 않냐고
방송가 [전체보기]
프랑스 청년들은 어떤 선택을 할까
박보검 평창서 댄스 신고식 끼 발휘
새 책 [전체보기]
내 안에서 찾은 자유(장자 원저·뤄룽즈 지음·정유희 옮김) 外
엄마의 영화관(강안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네 명의 중년 러시아 여행기
몸과 관련한 정보·상식백과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내 의자-조명'과 옆집 카페트-임정수作
CITY MONTAGE 03-이승헌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어린이 난민이 겪는 차별과 멸시 外
용맹한 사자를 꿈꾸는 아이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까치밥 /변현상
을숙도 일몰 /김정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14기 천원전 본선 8강전
제15기 GS칼텍스배 24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웃음이 인상적인 배우들
흥행 양극화 심한 한국 영화 "목표는 손익분기점 넘는 것"
조봉권의 문화현장 [전체보기]
'이런 미친' 역사에서도 우리는 배우자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미래세대를 책임지는 자세, 로건이 보여준 '어른의 윤리'
아름답고도 슬픈 '영원한 청년' 장국영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멀게 느껴지던 헌법, 우리 곁에서 살아 꿈틀 /정광모
자존감 잃고 내상 입은 청년들이 뻗은 손잡기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서로 생각은 달라도 다양성을 인정할땐 쓸모없는 사람은 없다 /안덕자
위기 상황서 빛난 섀클턴의 리더십, 믿음주는 진정성이 답이다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사업비 부족에 부산 음악창작소 지원사업 반토막…"시, 지역 뮤지션 양성 인색"
부산 공연장·문화풍토 왜 척박할까…씁쓸해도 유쾌했던 '문화 수다데이'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7년 4월 27일
묘수풀이 - 2017년 4월 26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2016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2016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정천구의 대학에서 정치를 배우다 [전체보기]
晏嬰과 馬夫
患不知人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