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이기섭 7단의 바둑칼럼 <156> 2010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2010.8.14)

제3국 제2보(9~18) 흑17, 근거의 요소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0-11-09 21:00:30
  •  |  본지 24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전보 백○△(마지막 수)로 뛴 것은 정수현 9단의 취향이겠으나, 이 수는 선수를 취해 급한 곳을 두려는 임기응변의 수다. 급한 곳이 없는 지금 흑9와 교환한 것은 집으로 손해여서 의문이라는 것이 대다수 기사들의 지적이다. 이로 인해 초반 일찍 백의 착각을 유발시켜 때 이르게 고전을 자초하게 된다.

이 수로 어떻게 두느냐에 따라 여러 가지 복잡한 변화가 있지만 <참고도1>처럼 백1, 3으로 두어 흑2, 4로 응하게 하고 백5, 흑6 문답 후 백7로 협공하는 것도 무난했다. 다음 흑'가'면 백'나'로 걸쳐가고, 흑'다'로 귀를 굳히면 백'라'로 넘는다.

   
〈참고도1〉
백10 이하 흑15까지는 기본정석. 이때 백16은 A의 침입을 노리는 큰 곳. 역으로 흑B를 당하게 되면 A의 노림도 사라지며 하변이 크게 부풀어 시급한 다가섬이다.
흑17로 귀를 굳힌 것은 근거의 요소. 실리를 취하며 백의 근거를 뺏고 크게 공격하려는 의도로 일종의 간접적인 공격이다. 백18은 <참고도2> 흑1로 차단하면 백2로 두려는 의도이지만 흑●□이 있는 지금은···.

   
〈참고도2〉

● 김영환 9단
(부산) 

(덤 6집반)

○ 정수현 9단
(서울)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불교학자 강경구의 어디로 갑니까
부처님 탄생일과 대통령 선거일
이미도의 결정적 한 장면
노트북
국제시단 [전체보기]
캔, 캔 자판기 /정익진
진달래 /강기화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나랏일로 죽으면서 남이 알아주기를 바라지 마라
우리 모두가 국가입니다
리뷰 [전체보기]
불 꺼진 무대가 물었다, 당신은 고독하지 않냐고
방송가 [전체보기]
거짓말 금지…특별한 역발상 추격전
프랑스 청년들은 어떤 선택을 할까
새 책 [전체보기]
침묵의 예술(앙랭 코르뱅 지음·문신원 옮김) 外
내 안에서 찾은 자유(장자 원저·뤄룽즈 지음·정유희 옮김)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이순신 장군 어머니의 삶
아베를 알면 일본이 보인다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내 의자-조명'과 옆집 카페트-임정수作
CITY MONTAGE 03-이승헌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엄마품 떠나도 두렵지 않아요
용맹한 사자를 꿈꾸는 아이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까치밥 /변현상
을숙도 일몰 /김정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14회 LG배 기왕전 8강전
제14기 천원전 본선 8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웃음이 인상적인 배우들
흥행 양극화 심한 한국 영화 "목표는 손익분기점 넘는 것"
조봉권의 문화현장 [전체보기]
'이런 미친' 역사에서도 우리는 배우자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무심히 가는 봄날처럼 시간은 붙잡을 수 없다
미래세대를 책임지는 자세, 로건이 보여준 '어른의 윤리'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자리를 바꿔야 비로소 보이는 것들 /박진명
멀게 느껴지던 헌법, 우리 곁에서 살아 꿈틀 /정광모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서로 생각은 달라도 다양성을 인정할땐 쓸모없는 사람은 없다 /안덕자
위기 상황서 빛난 섀클턴의 리더십, 믿음주는 진정성이 답이다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사업비 부족에 부산 음악창작소 지원사업 반토막…"시, 지역 뮤지션 양성 인색"
부산 공연장·문화풍토 왜 척박할까…씁쓸해도 유쾌했던 '문화 수다데이'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7년 4월 28일
묘수풀이 - 2017년 4월 27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2016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2016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정천구의 대학에서 정치를 배우다 [전체보기]
子欲善而民善矣
不偏不黨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