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2010 프로야구] "난 복 받은 감독, 우승 달성해서 명장소리 듣겠다"

롯데 양승호 신임 감독

본사 방문해 우승 열의

  • 김희국 기자 kukie@kookje.co.kr
  •  |   입력 : 2010-10-27 22:04:24
  •  |   본지 23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우승을 달성해서 명장 소리를 듣고 싶다."

롯데 새 사령탑인 양승호(사진) 감독이 우승에 대한 욕심을 구체적으로 드러냈다. 양 감독은 27일 배재후 단장, 서정근 홍보팀장과 함께 본사를 방문해 이같이 밝혔다.

양 감독은 "보통 감독은 팀 성적이 나쁠 때 바꾸는 것이 상식이다"며 "롯데가 최근 3년 연속 준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 좋은 성적을 내고도 감독을 교체한 것은 우승에 대한 열망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올 시즌 롯데는 정규리그에서 2위까지 가능했을 만큼 전력이 좋은 팀이다. 그런 팀을 맡아 나는 복 받은 감독"이라고 즐거워했다.

외국인 선수 가르시아의 교체 문제에 대해 "한 시즌 홈런 20개 이상 치는 가르시아의 성적이 나쁜 것은 아니다. 다만 투수력 보강이 더 필요하고 팀에 좋은 타자가 많아 가르시아를 포기하고 대신 외국인 선수 2명을 모두 투수로 채울 계획이다"고 밝혔다.

양 감독은 신일고와 고려대를 졸업했고 프로 선수 생활도 해태와 OB에서 했다. 지도자로도 두산과 LG에서 활약해 부산과 인연이 없다. 처음 양 감독 선임이 알려졌을 때 많은 팬들이 이 부분에 대해 우려를 나타냈다. 양 감독은 "부산, 롯데와 연고가 없는 것이 오히려 편하다. 인맥이나 학연 등에 구애받지 않고 기량만으로 선수를 기용할 수 있어 긍정적인 부분이 더 크다"고 말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양산시 웅상선 광역철도, 사전 타당성 조사 결과 일부 드러나
  2. 2부산 어린이대공원에 실감형 가상 동물원 조성된다
  3. 3'호텔 시행사 250억 횡령·잠적' 합천군 부실한 감독 도마 위
  4. 4영남권 민자고속도로 지난해 통행료 수입 저조
  5. 5양산시, '문화 관광 낙동강 시대' 개막 선언
  6. 6경남농업기술원 개발한 파프리카 ‘뉴다온’ 수입산 못잖은 품질로 호평
  7. 7항공기 내 불법행위, 5년 4개월 동안 292건 발생
  8. 8‘황새 복원’ 꿈꾸는 김해시, 출발부터 꼬였다
  9. 9‘해수욕장 불청객’ 해파리, 올해 여름에도 기승부릴 듯
  10. 10양산시 양산문화재단 11월 출범 제동
  1. 1"선관위·민주당 공생관계 의심"…국민의힘, 선관위 채용세습 맹공
  2. 2민간단체 1.1조 사업서 1865건 부정·비리 적발, 지자체도 전자증빙 시스템으로 개선
  3. 324일 귀국 앞둔 이낙연 "대한민국 정치 길 잃었다, 할 일 다할 것"
  4. 4민주당 후쿠시마·노동·언론정책으로 대정부 비판 수위 높이지만...
  5. 5여야 "선관위 국정조사 하자"면서도 기간 범위엔 '이견'
  6. 6김기현, 선관위에 "국민의 인내심 시험하느냐"
  7. 7이재명 대표 "해운대 바다에 세슘 있다하면 누가 오겠냐"
  8. 8北 "담배 피지마세요" 김정은 마이웨이 흡연 행보
  9. 9北 우주발사체 탑재된 만리경1호 내일 인양할까
  10. 10"민주당, 오염수 괴담선동 말고 산은 이전 입장 밝혀야"
  1. 1영남권 민자고속도로 지난해 통행료 수입 저조
  2. 2항공기 내 불법행위, 5년 4개월 동안 292건 발생
  3. 3‘해수욕장 불청객’ 해파리, 올해 여름에도 기승부릴 듯
  4. 4얼어붙은 지역 고용시장에 활력 불어넣은 고용우수기업 선정
  5. 5부산엑스포 4차PT 앞두고 대기업들 '힘모으기'
  6. 6부산과학관, 누리호 3차 발사 성공 축하 ‘일요과학공연’
  7. 7정부, “가덕신공항 건설, 2030 엑스포 부산 유치와 관계 없이 진행할 터”
  8. 8부산시·상공회의소, 2025 세계도핑방지기구 총회 성공 결의
  9. 9음식숙박업 67.5% "내년 최저임금 동결이나 인하를"
  10. 10신세계 센텀시티, 대형유통업체 지역 기여도 2년 연속 ‘우수’
  1. 1양산시 웅상선 광역철도, 사전 타당성 조사 결과 일부 드러나
  2. 2부산 어린이대공원에 실감형 가상 동물원 조성된다
  3. 3'호텔 시행사 250억 횡령·잠적' 합천군 부실한 감독 도마 위
  4. 4양산시, '문화 관광 낙동강 시대' 개막 선언
  5. 5경남농업기술원 개발한 파프리카 ‘뉴다온’ 수입산 못잖은 품질로 호평
  6. 6‘황새 복원’ 꿈꾸는 김해시, 출발부터 꼬였다
  7. 7양산시 양산문화재단 11월 출범 제동
  8. 82023하동세계차엑스포 31일간 대장정 성공적 마무리
  9. 94일 부산 울산 경남 맑음... 낮 최고기온 26~31도
  10. 10'막말 논란' 진주시의회 박재식 의원 윤리특별위원회 회부
  1. 1만루홈런 이학주 "양현종 투구 미리 공부…독한 마음 가지겠다"
  2. 2"나이지리아 나와" 한국 8강전 5일 새벽 격돌
  3. 3‘봄데’ 오명 지운 거인…올 여름엔 ‘톱데’간다
  4. 4‘사직 아이돌’ 데뷔 첫해부터 올스타 후보 올라
  5. 5박경훈 부산 아이파크 어드바이저 선임
  6. 6강상현 금빛 발차기…중량급 18년 만에 쾌거
  7. 7세비야 역시 ‘유로파의 제왕’
  8. 810경기서 ‘0’ 롯데에 홈런이 사라졌다
  9. 9“경기 전날도, 지고도 밤새 술마셔” WBC 대표팀 술판 의혹
  10. 10264억 걸린 특급대회…세계랭킹 톱5 총출동
우리은행
부산 리틀야구단에 가다
“제2 이대호는 나” 경남고 선배들 보며 프로 꿈 ‘쑥쑥’
부산 리틀야구단에 가다
부상 방지 ‘룰 야구’ 고집…선수들 미래까지 챙긴다
  • 부산항쟁 문학상 공모
  • 부산엑스포키즈 쇼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